美 캘리포니아 당국, 암호화폐 기업 11곳에 운영 중단 명령..."폰지·다단계와 유사"
출처 셔터스톡

미국 캘리포니아 금융 규제당국이 암호화폐 기업 11곳에 운영 중단을 명령했다.

27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금융보호혁신국(DFPI)은 성명을 통해 주 증권법을 위반한 11개 암호화폐 기업에 집행 조치를 실시했다고 발표했다.

당국은 비교적 잘 알려지지 않은 해당 기업들이 "고객 자금을 유용하고 폰지 방식처럼 운영됐다"고 설명했다.

엘리베이트패스, 메타파이 일더스 등 일부 기업은 실제로 사업이 운영되고 있는지 실체조차 의심된다고 덧붙였다.

금융보호혁신국은 "11개 기업은 불법 증권을 제공·판매했으며 이중 10개 기업이 투자자에게 허위 사실을 전달하거나 정보를 누락했다"고 밝혔다.

당국은 해당 기업들이 모두 투자자에 수익을 제공하기 위해 다른 투자자의 자금을 사용하는 폰지 방식으로 운영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신규 투자자를 모집하면 커미션을 주는 다단계 추천 프로그램도 운영했다고 말했다.

규제 당국은 "이같은 프로그램은 투자자가 유튜브 등 소셜 미디어에 콘텐츠를 생성·게시해 신규 투자자를 유인하게 만드는 등 원하는 효과를 달성했다"고 지적했다.

미국에서 가장 암호화폐 관심도가 높은 지역인 캘리포니아 주에서 불법 암호화폐 활동을 제지하기 위한 감독 행위가 강화되고 있다.

이번 집행 조치는 DFPI가 암호화폐 대출업체 '넥소'에 증권법 위반 혐의를 적용, 이자상품 판매 중단을 명령한지 하루 만에 이뤄졌다.

alice@tokenpost.kr

원문 출처: https://www.tokenpost.kr/article-106865